비와 소녀와 사슴
비와 소녀와 사슴


어쩌다 사진 찍을 타이밍을 놓치면 머릿속에 입력해 놓거나 작은 휴대용 노트에 대강 그려놓는다.

사진을 못찍은 소녀, 옷과 신발의 깔맞춤이 깔끔하고 예뻤다. 키도 작고 머리 스타일도 잘 어울려서 눈길이 갔다.


그리고 사슴은 빨간 장화 신은 아기 멧돼지 사진에서 영감을 받아 그려봤다.



잭슨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?